7일 대구북구-경북 영양군 자매결연 체결

백광식 청장, 지속적인 교류협력 통해 두 지역 같이 발전하는 기회 삼겠다

입력시간 : 2019-11-07 16:23:03 , 최종수정 : 2019-11-12 06:37:58, 이영재 기자

 

대구 북구청(구청장 배광식)과 영양군(군수 오도창)이 지난 7일 영양군청 대회의실에서 자매결연을 체결했다.

 

지난 7일 영양군청 3층 대회의실에서 배광식 북구청장과 오도창 영양군수, 이정열 북구의회 의장 및 김형민 영양군의회 의장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매결연 체결식을 가졌다.

 

북구와 영양군은 이번 자매결연으로 행정경제교육문화체육 등 각 분야에서 협력하고, 지역발전 및 주민편의 증진을 위한 정보 교환과 민간단체의 교류활동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영양군은 경북 동북부 태백산맥의 내륙지역에 위치한 815.64면적에 6개 읍면으로 이루어져 있다. 현재 8,913세대에 인구 17,356명으로, 조지훈, 오일도 시인과 이문열 작가의 생가가 소재한 문향의 고장이기도 하다.

 

특히, 2015년 아시아 최초로 지정된 영양국제밤하늘보호공원은 수많은 별들과 은하수를 육안으로 관찰할 수 있어 혼잡한 도시에서 벗어나느림의 미학을 즐기려는 사람들이 많이 찾고 있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영양군은 천혜의 자연환경과 풍부한 문화유산을 보유하여 발전가능성이 기대되는 곳으로 이번 자매결연을 계기로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통해 두 지역이 같이 발전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 북구는 전남 보성군, 충북 괴산군, 강원도 강릉시와 자매결연을 맺고 활발한 교류활동을 펼치고 있다. 올 해 7월 경북 문경시, 10월 경북 의성군과 자매결연 체결에 이어 경북 영양군과의 자매결연 맺었다

Copyrights ⓒ 연합개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대구북구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