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청, 대구 신청사 유치 신청서 접수,본격적 유치전 막 올랐다

시민참여단 현명한 판단과 선택 겸허한 자세로 기다릴 것, 신청사 건립 계기로 대구가 새롭게 변하고 도약하는 계기 될 것

입력시간 : 2019-11-06 17:40:32 , 최종수정 : 2019-11-14 11:43:29, 이영재 기자
[사진=북구청 신청사 신청서 접수]

 

대구 북구청이 지난 6일 오후 2시에 45만 북구 주민들의 염원을 담은 대구 신청사 유치 신청서를 신청사건립공론화위원회에 접수했다.

 

이날 후보지 신청서 제출은 배광식 북구청장과 이정열 북구의회 의장 그리고 대구 신청사 유치 북구주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들이 자리를 함께했다.

 

북구청은 제출한 후보지 평가자료에는 대구 신청사 도청터 유치 타당성 용역결과와 분야별 전문가들의 의견을 반영하여 도청터의 특징과 강점을 평가항목별로 충실하게 담아냈다고 밝혔다.

 

북구청이 신청한 상징성 항목에서는 도청터(시청별관)가 미래를 여는 혁신도시, 개방과 포용의 열린도시, 창의문화예술도시로의 발전가능성을 제시함과 더불어 고대로부터 근·현대에 이르기까지 선사문물의 발상지, 대구 직물 및 안경제조산업의 중심로서의 상징적 공간이었음을 담았다.

 

또 균형발전 항목에서는 도청터가 대구의 남과 북을 연결하는 중앙대로 중심축의 균형발전을 이룰 수 있는 최적의 장소이며, 접근성 항목에서는 도시철도망 엑스코선과, 신교통수단 트램도입, 대중교통우선지구 조성 등 대중교통의 중심지로 발전 가능성이 높음을 나타냈다.

 

이와 함께 토지적합성 항목에서는 넓은 부지와 완만한 지형, 인근의 녹지·수변환경은 시민들이 꿈꾸는 대구 신청사로서 우수한 입지임을 제안했다. 또 경 제성 항목에서는 후보지 중 유일하게 국비 지원을 통해 주변개발이 가능함을 강조했다.

 

한편 배광식 북구청장은 그동안 최선을 다해 준비해온 만큼 시민참여단의 현명한 판단과 선택을 겸허한 자세로 기다릴 것이며, 신청사 건립을 계기로 대구가 새롭게 변하고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연합개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영재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대구북구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